SAMSUNG

At the grassy base of this UNESCO-designated mountain [2007] jutting out to sea, Seongsan Ilchulbong, an annual overnight New Year’s Eve festival takes place. People enjoy the party and performances throughout the night, and climb to the crater at the top in time to see the sun emerge above the watery horizon, the first sunrise of the new year.

Seongsan Ilchulbong, beloved by Jeju people, figures into their mythology as the site at which Seolmundae Halmang, creator goddess and a Great Mother archetype, placed her giant oil lamp upon an equally towering stone lampstand (a structure adjacent to the main path upward). Thus, going to Seongsan in search of light bears deeper significance than one might think at first glance.

Seongsan Ilchulbong, often referred to in English as “Sunrise Peak” (though this is not a literal translation), is a parasitic or secondary volcanic cone, one which rose from the molten lava during the various eruptions of Mt. Halla, the central volcano.   Seongsan Ilchulbong is specifically a 179m high tuff cone, unique among Jeju’s nearly 400 volcanic cones (called ‘oreum’ in Jeju dialect), with multiple (“99”) points around the crater that give the appearance of a crown.

Festivals on other well-known Jeju peaks have recently developed in celebration of the year’s first sunrise, and climbing Mt. Halla on the first day of the year is a ritual for many Jeju people.

새해: 첫번째 해돋이

2007년 유네스코로 지정된 바다로 돌출한 성산일출봉의 잔디밭에서 해마다 새해 해돋이 축제가 열린다. 사람들은 저녘내내 파티와 공연을 즐기고 나서 수평선 위로 솟아오르는 해, 새해의 첫 해돋이를 보기 위해 제때에 산꼭대기의 분화구로 올라간다.

제주인들에 의해 사랑을 받고 있는 성산일출봉은 창조신이며 대모신의 원형인 설문대할망이 그녀의 등잔을 같은 높이의 등경돌 (오르막길에 인접한 구조물)에 올려놓은 장소로서 신화를 포함한다. 따라서 빛을 찾아 성산에 간다는 건 누군가 언뜻 보고 생각하는 것 이상의 심오한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비록 문자 그대로의 번역은 아니지만 흔히 “썬라이즈 피크”란 영어로 일컬어지는 성산일출봉은 중심부 화산인 한라산이 다양하게 분화될 때 용암이 녹아 들면서 솟아오른 기생 혹은 2차 화산 분화구이다. 구체적으로 말해 성산일출봉은 제주어로 오름이라 불리는 거의 400여개의 분화구 가운데 유일하게 왕관 모양을 띠는 분화구 주위로 99도 각도로 다양한 방면을 볼 수 있게 해주는179미터의 응회구이다.

다른 잘 알려진 제주의 봉우리에서 열리는 축제들은 새해의 첫번째 해돋이를 축하하기 위해 최근에 만들어졌으며 새해 첫 날, 한라산을 오르는 일은 많은 제주사람들에 의례와 같은 것이기도 하다.